요즘 기업들이 더이상 종이로 계약하지 않는 이유

URL복사
요즘 기업들이 더이상 종이로 계약하지 하지 않는 이유

부산에 사는 30세 직장인 김모두씨. 오늘은 재택근무를 하는 날입니다. 근태 관리 앱을 통해 오늘 출근한 시간을 입력하고 책상 앞에 앉았습니다. 팀 메신저에 긴급으로 처리해야 하는 업무가 올라왔네요. 워크 스페이스 프로그램을 통해 관련 기획안을 작성하고 팀장님과 함께 화상회의로 방향성에 대해 논의합니다.

집중 모드에 돌입한 지 얼마 안 된 것 같은데 벌써 점심 시간. 법인 카드로 배달 음식을 주문하고 경리 앱을 통해 결제 내역을 증빙합니다. 서울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인사 담당자가 어제 진행한 연봉협상 관련 계약서를 이메일로 보내주었네요. 내용을 꼼꼼하게 읽어본 후 저장되어 있던 사인 이미지를 첨부해 서명을 완료합니다. 중요한 서류이니 체결된 계약서 PDF 파일을 클라우드에 따로 저장해두어야겠어요.

종이가 사라지고 있는 사무실

영화 <백 투 더 퓨처>처럼 날아다니는 자동차는 아직 없지만, 우리는 제법 SF 영화에서의 모습처럼 살고 있습니다. 감히 ‘하드 카피(종이 등의 물리적인 서류)가 사라진 사무실’이라고 부를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코로나19 이전부터 시작된 디지털 전환은 물리적으로 함께할 수 없는 재난의 상황을 맞아 더욱 가속화되었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인 지금, 언제 어디서나 근무할 수 있는 환경 구축은 더욱 자연스럽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추세는 IT에 친숙한 대기업이나 스타트업만의 이야기는 아닙니다. 공공기관 또한 디지털 전환을 서두르고 있는데요. 정부는 올해 ‘디지털 뉴딜’사업에 역대 최대인 9조원을 투입한다고 발표했고, ‘공공부문 클라우드 전면전환’을 통해 2023년까지 주요 부처를 비롯해 지자체 공공기관 등의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전환할 계획을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업무 시스템이 변화하면서 근무 환경도 함께 달라지고 있습니다. 많은 기업에서 자유로운 출퇴근, 거점 오피스 근무나 재택근무 같은 리모트 워크를 새로운 복지 형태로 도입하고 있는데요. 코로나19를 통해 불가피하게 도입했었던 리모트 워크가 구성원들의 일과 삶의 균형을 맞추고 생산성 또한 증대된다는 걸 확인한 이후 위에 언급된 예시와 같이 다양한 스마트워크 기술들을 도입해 해당 시스템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런 트렌드는 개인의 업무 환경 뿐만아니라 기업 대 기업의 협업 환경에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여기서 간단한 퀴즈를 함께 풀어볼까요?

정답은 바로 3번😎! 모두싸인의 전자계약 서비스를 이용하게 되면 시공간의 제약 없이 바로 서명이 가능하기 때문에 서로의 업무 흐름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또한 이메일이나 카카오톡으로 전달하기 때문에 원본 분실이나 훼손 가능성, 서류 전달 소요 시간과 비용이 대폭 감소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스마트워크의 시작, 모두싸인

모두싸인은 계약서 작성부터 체결, 보관까지 디지털로 진행할 수 있는 대표적인 스마트워크 서비스입니다. 서명자는 별도의 가입이나 설치 없이 쉽게 서명할 수 있어 편리하고, 서명 요청자는 양식 업로드부터 발송, 진행 상황 확인과 계약서 보관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니 계약 당사자 모두의 업무 효율이 증대되겠죠?

이미 카카오, 토스, 맥도날드 등 업계를 선두하고 있는 기업들은 모두싸인의 전자계약 시스템을 도입했습니다. 기업의 규모에 상관 없이 근로계약부터 가맹계약, 용역계약, 입점계약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많은 기업의 실무 담당자분들의 만족스러운 피드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디지털 전환은 단순히 기업 내부의 편의성 뿐만아니라 원활한 외부 커뮤니케이션을 위해서 빠르게 준비 및 실행해야 하는 부분입니다. 모두싸인으로 실무 구성원과 계약 당사자 모두가 만족하는 스마트워크 시스템을 구축해보세요!

URL복사

모두싸인 블로그를 구독해 보세요!

다양한 비즈니스 인사이트와 모두싸인의 새로운 소식을 이메일로 전해드립니다

모두싸인 블로그 구독하기


This will close in 0 seconds

.


This will close in 0 seconds

This will close in 0 seco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