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싸인, 중기부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 선정

URL복사
  • 바우처로 신청하면 모두싸인 이용료 최대 90% 지원

전자계약 플랫폼 ‘모두싸인’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시행하는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 사업’ 재택근무 분야 전자계약 공급기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화상회의, 재택근무 등 서비스 지원을 통한 중소・벤처기업의 디지털화 촉진 및 비대면 서비스 분야 육성을 위해 시행하는 사업이다.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지원사업은 K-비대면 바우처 플랫폼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수요기업으로 선정되면 모두싸인 이용료의 최대 90%를 정부에서 지원 받게 된다.

비대면 상황에서도 온라인으로 법적 효력있는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전자계약 플랫폼 모두싸인은 문서 업로드, 계약서 전송, 서명날인, 체결 완료 등 계약에 필요한 모든 과정을 자동화했다. 계약 진행 상태 확인 및 계약서 보관・관리까지 웹사이트에서 바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기업에서 필요한 대량전송, 하위 계정 추가, 이메일 맞춤 브랜딩 등의 기능도 갖추고 있어 비대면 재택근무 시에도 계약 업무를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다.

이영준 모두싸인 대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대기업은 물론 중소기업에서도 ‘비대면’은 필수 요소가 됐다”며 “이번 비대면 서비스 지원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비대면 업무 환경 구축이 가속화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2020.09.29 / ZD넷 코리아

URL복사

모두싸인 블로그를 구독해 보세요!

다양한 비즈니스 인사이트와 모두싸인의 새로운 소식을 이메일로 전해드립니다

모두싸인 블로그 구독하기


This will close in 0 seconds

.


This will close in 0 seco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