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 전자계약 서비스 ‘모두싸인’, 법률서비스 플랫폼 ‘로톡’과 제휴

URL복사
간편 전자계약 서비스 ‘모두싸인’이 법률서비스 플랫폼 ‘로톡’과 제휴를 맺고 무료 법률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모두싸인 제공)

간편 전자계약 서비스 모두싸인을 운영하는 (주)모두싸인은 최근 법률서비스 로톡을 운영하는 로앤컴퍼니와 제휴를 맺고 무료 법률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제휴는 리걸테크(Legal-Tech) 스타트업 기업간 첫 번째 협업사례다.

리걸테크란 법률(Legal)과 기술(Technology)을 결합한 용어로, 인공지능(AI)나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의 정보기술(IT)과 법률의 결합으로 새롭게 등장한 서비스를 말한다.

모두싸인은 종이계약서나 공인인증서 없이 클라우드를 활용하여 법적효력을 가지는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전자계약 서비스를 운영 중이며, 2015년 서비스 출시 이후 두산과 카카오 한샘 등 3만여 개의 대기업, 관공서와 스타트업 등에서 사용되고 있다.

로앤컴퍼니는 법률서비스 플랫폼 ‘로톡(LawTalk)’을 2014년 출시해 운영 중이며, 약 1500명의 변호사가 가입해 활동중이다.

의뢰인은 로톡을 통해 자신에게 맞는 변호사를 선택하고 법률상담을 예약할 수 있다.

이번 제휴로 모두싸인 전자계약 유료 고객에게는 로톡 변호사와의 15분 전화상담 혜택이 주어지며, 모두싸인 사이트에 방문만 해도 법률상담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비즈니스를 처음 시작하면서 계약서 작성에 어려움을 겪거나 법률 상담이 필요한 경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모두싸인의 이영준 대표는 “이번 제휴는 법률시장에서 혁신을 만들어 나가려는 스타트업 간의 협업으로 나온 결과물”이라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법률 서비스들과 함께 다양한 협력 모델을 만들어 법률시장의 변화를 만들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로앤컴퍼니의 김본환 대표는 “리걸테크 산업에는 여러 세부 카테고리가 존재하는데, 이번 제휴를 시작으로 각 카테고리에 속해 있는 업체들 간의 제휴가 활발히 일어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2019.09.06 / 노컷뉴스

URL복사

모두싸인 블로그를 구독해 보세요!

다양한 비즈니스 인사이트와 모두싸인의 새로운 소식을 이메일로 전해드립니다

모두싸인 블로그 구독하기


This will close in 0 seconds

.


This will close in 0 seconds